PR

코아스템은 줄기세포 기술을 연구하고
상용화하는 생명공학 전문 기업입니다.

언론보도

코아스템, 다계통 위축증 치료제 임상 1상 완료
2020-10-22

코아스템, 다계통 위축증 치료제 임상 1상 완료

안전성 확보 이후 효력연구 집중

 

코아스템은 다계통 위축증(Multiple System Atrophy, MSA) 치료제인 `CS10BR05` 임상 1상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.

 

임상 1상에 사용한 치료제인 `CS10BR05`는 코아스템이 자체적으로 연구 개발하고 있는 줄기세포 치료제 신약이다. 신경보호인자 발현을 통한 신경세포 사멸 방지와 1차적으로 흑질을 포함한 기저 핵, 소뇌, 척수 등의 중추 신경계에 불완전 단백질(Alpha-synuclein)을 생성 억제, 향후 다계통 위축증 치료제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.

 

회사 측 발표에 따르면 본 1상 임상시험은 임상시험용 의약품 CS10BR05주 투여 시 용량 제한 독성(Dose Limiting Toxicity, DLT) 발현 여부 관찰을 통해 최대 내약 용량(Maximum Tolerated Dose, MTD)을 추정하는 것을 계획했다. 시험약을 1회 투여 후 28일간 추적 관찰했다. 최종적으로 용량제한 독성반응을 유발하는 이상반응이 발현되지 않은 것을 확인해 약물에 대한 안정성을 확보했다.

 

김경숙 코아스템 대표는 "CS10BR05의 임상 1상을 성공적으로 완료, 안정성을 확보함에 따라 유의미한 결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"며 "1상에서 확인한 CS10BR05의 유효성을 평가해 보다 신속하게 치료제를 개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"고 강조했다.

 

[김경택 기자 kissmaycry@mkinternet.com]

[ⓒ 매일경제 & mk.co.kr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]

 

출처 : https://www.mk.co.kr/news/stock/view/2020/10/1084518/